포기 안한다면서 군대가기는 포기한 유승준

과거에 미국 시민권을 취득하여 한국 병역 기피를 하여 국내 입국금지를 당한

유명 가수 유승준(스티브 승준)이 새로운 노래와 앨범을 공개하면서 SNS에서

자신이 운동하는 사진과 함께 새해를 축하하는 메시지를 전했습니다,

추가로 자신은 끝가지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기사를 자꾸 내니 저 사람이 자꾸 미련을 갖지.. 그냥 옛날 그런 인기가 아직 있을거 같다는 착각을 계속 하는거 같은데 착각은 자유니까.. 그래도 현실파악은 해야지.. 연예인도 아니고 미국 시민 일반인이니 제발 기사화 하지마라


어쩌냐 한국국민들은 오래전에 널 포기했는데그땐 몰랐겠지 이렇게 될거란걸 적어도 간다 안간다 말은 안하고 미국시민권 취득했어도 이상황은 아니였을거다 온갖 매스컴에서 간다고 설레발쳐놓고 공익도 가는게 그렇게 어려운일이었냐 이제와서 피해자 코스프레 하지말고 뭔가 포장하려고 하지말아라 가증스럽다


유승준 형님이 군대를 가는걸 막은건 대한민국 국방부 입니다 입국금지만 안시켰어도 갔겠죠 원래 자원입대 하는거였으니까 애초에 미국에서 한국인으로 태어난게 죄였던건가 가족들이 있는 외국에서 민증을 받아도 한국 군대를 안가면 범죄자가 되는거군요 외국에서 태어나 살다가 한국에 와서 돈버는 한국인들은


유승준 얘도 제정신은 아니라고 봐 미국시민권은 갖고 싶고 돈은 한국에서 벌고 싶은데 그 앞길이 막히니까 어떻게라도 해야되는건지 한국에 대해서 이정도 끈질긴것을 보면 병이라고 본다 케이팝이 세계적으로 뜰 줄 몰랐을거야


현역도 아니고 공익 입대하는거엿고, 입대 바로전에 출국못하는데 나라에서 보증인까지 세워주고 일본콘서트한다고 보내줬더니, 고대로 미국으로 튀어서 시민권따고 읏는 얼굴로 한국으로 입국한 병역법 위반 범죄자를 아직도 잊지못한다. 괘씸죄가 문제가 아니라 확실한 범죄자야.


유승준 관련기사는 일체 내보내지 말라.. 그는 한국민을 놀리고 국격을 깍아내린 장본인이다. 그리고 그가 진심으로 반성했는지도 의문이다 한국에서 가수활동을 하기위한 보여주기식 사과에 불고하다. 몇년전 사과방송후에 방송이 안꺼진줄 모르고 부적절한 발언을 했다는 말도 있다.


대한민국 남녀노소 모르는 사람이 없을 정도의 국민적인 인기를 누리던 유승준은 허리 디스크로 인해 4급 판정, 여기에 국방부는 유승준의 국민적 영향력과 인기를 반영하여 지금으로선 상상도 못 할 해병대 홍보대사 6개월 복무 + 일과 시간 후 영리 목적 공연 활동 가능 + 당시 방송국 밀집해 있던 여의도로의 배치를 약속했고 군 입대 전 해외 출국도 불가능하지만 일본 공연 후 돌아오겠다는 유승준의 서약서를 받고 흔쾌히 출국 허용. 하지만 유승준은 일본 공연 직후 미국으로 건너가 시민권을 얻었고 국방부와 국민들을 우롱하고 배신했다.


이거보십시오. 유승준씨..누가 누구를 격려하고 충고합니까? 가관입니다. 주제를 알아야 합니다. 대한민국과 국민과 많은 펜들을 배반하고 떠났으면 한국에서 대박터뜨려 돈 긁어 모을궁리 그만하고 그곳에서 성공해서 잘 사세요. 당신 침뱉은 우물에 왜 미련을 갖아요. 못나고 가증스럽고 비굴하게…그러지마요. 그나마 당신에 대한 한조각 좋은 기억들도 사라질테니까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