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안재현 이혼 이유와 충격적인 문자 내용

 

배우 구혜선, 안재현 부부가 결혼 3년만에 파경 위기를 맞았다.

 

두 사람의 파경은 구혜선이 직접 올린 SNS 글을 통해 알려졌다. 구혜선은 18일 자신의 SNS를 통해 “권태기로 변심한 남편은 이혼을 원하고 나는 가정을 지키려고 한다. (다음 주에 남편 측으로부터 보도기사를 낸다고 하여 전혀 사실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 진실되기를 바라며)”라는 글과 함께 안재현과 나눈 문자 내역을 공개했다.

구혜선 입장문(전문)

권태기로 변심한 남편은 이혼을 원하고 저는 가정을 지키려고 합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다음 주에 남편 측으로부터 보도기사를 낸다고 하여 전혀 사실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 진실되기를 바라며)

어머니가 충격을 받으셔서 건강 상태가 매우 좋지 않아 글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죄송합니다.

 

공개된 문자에 따르면, 안재현은 이미 이혼을 결심한 듯했다. 반면 구혜선은 이혼에 대해 동의하지 않고, 자신의 어머니께 양해를 구하라는 입장을 재차 강조했다. 구혜선은 SNS를 통해 ”어머니가 충격을 받으셔서 건강 상태가 매우 좋지 않아 글을 올리게 됐다. 죄송하다”고 글을 덧붙였다.

 

먼저 안재현이 “이미 그저께 삼일 전 당신이 준 합의서랑 언론에 올릴 글 다음 주에 내겠다고 ‘신서유기’ 측과 이야기 나눈 상황이다. 이미 합의된 거고 서류만 남았다. 지금 의미가 없는 만남인 것 같고 예정대로 진행하고 어머니 만나겠다”고 문자 메시지를 보냈다. 그러자 구혜선은 “결혼할 때 설득했던 것처럼 이혼에 대한 설득도 책임지고 해달라. 서류 정리는 어려운 게 아니니”라고 답했다.

또 안재현이 “어머니도 정신 없으시겠고 나도 정신 없다. 일은 일대로 진행하고 인사드리겠다”고 하자, 구혜선은 “내 엄마보다 일 먼저라고? 이런 괘씸한 이야기가 어딨어”라고 흥분하는 듯했다. 그러자 안재현은 “어머니는 통화로 얘기나누겠다. 직접 뵙고 무슨 말을 해야 할지 모르겠다”고 했고, 구혜선은 “그래도 책임져야지. 인정사정 없이 굴면 나도 가만있지 않을 거다. 직접 만나서 사죄드려라. 결혼할 때 했던 말들 책임지지 못한 것에 대해. 일이 뭐가 중요해. 내 엄마보다 중요하다면 나 정말 참지 않을 거야”라고 분통을 터트렸다.

 

구혜선, 안재현 소속사 HB엔테테인먼트 측은 두 사람의 이혼 여부를 확인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구혜선과 안재현은 2015년 방송된 KBS 드라마 ‘블러드’에서 호흡을 맞추며 연인으로 발전했다. 이듬해인 2016년 5월 결혼했다. 결혼 후 tvN 예능 ‘신혼일기’에 출연하는 등 안재현과 구혜선은 연예계 대표 잉꼬부부로 주목받았다. 하지만 결혼 3년만에 이혼을 앞두고 있어 충격을 안기고 있다.

16 Replies to “구혜선 안재현 이혼 이유와 충격적인 문자 내용

  1. 권태기? 다있거던 이겨,내는거지~~ 바보구나^^ 혼자 살아야겠네 ~~평생 줗을쭐 알았나 보네 웃겨~~ 다들참고 사니까 이혼 안한거야~~~나랑 똑같을수 있겠니??? 개인주의~~~

  2. 10쌍이 결혼하면 9쌍은 2년정도 살면 권태기 무조건 오는데 그거 못참으면 다 이혼하는거지 ㅋㅋㅋ 실제로 이혼률 50% 넘어가고 있고 ㅋㅋㅋ

  3. 세상에나 너무 안타깝습니다.ㅠ
    남자는 아무 말도 안들리는 상태 같네요..
    모쪼록 구혜선씨와 안재현씨가 잘 살길 바랬는데! 남자들 이럴거면 결혼하지 말고 살기를~
    누구 신세 조지지 말고~
    옛날에 방송인 누구도 그렇게 급하게 결혼하고는 도망가듯 이혼하고는 15년 넘게 일을 못했었지..지금은 잘 살지만..그렇게 되기까지 얼마나 많은 걸 잃고, 노력해야 하는지? 남자분이 깨달았으면 좋겠네요!

    1. 뭔 구혜선 탓을하고 있어 알지도 못하는놈이 ㅉㅉ 안재현이 먼저 구혜선한테 예의없게 굴었구만 멍청아 사실관계를 좀 봐라 ㅉㅉ

  4. 댓글에쿵쾅이들 왤캐많노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감정이입 조지네 ㅋㅋㅋㅋㅋ

  5. 그혜선 안재현 구차하게 떠들지들 말고 그냥 연예계에서 둘다 떠나벍라 역겹다..지금니들 모습은 사람 아닌거 같다 니드둘없어두 휼륭하신 배우님들 많으니까 제발 꺼져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